조회 수 39981 추천 수 5 댓글 27
Extra Form

 

 

안녕하세요
저는 화성인바이러스 IQ 187 어쩌고 저쩌고 하는 편에 나온 박창현입니다.
저의 메일로 비슷한 내용의 질문이 반복되고 아마 여기 회원인듯한 분에게도
메일이 온적이 있었습니다.
그래서 글하나 남길려고 왔습니다.^^*

먼저 제가 방송에서 받았던 웩슬러 검사에 대해서 참 많이들 질문을 하시더군요.
그래서 웩슬러검사를 받을 당시의 힘든 상황과 지능검사 대해서 좀 언급을 하겠습니다.
이미 방송 나간지가 1년이 넘었건만 아직까지도 메일이 오는것을 보면 방송의 힘이 참 큰것을 느낍니다.


작년 1월4일 월요일 테스트 받았습니다.
그날 아침 6시 15분 부산역에서 KTX를 탔습니다. 서울에 도착하니 103년만에 폭설이 왔더군요.
서울역에서 방송국까지 택시를 탈려고 했는데 무릎까지 쌓인 눈에 무슨 차가 있겠습니까?
약 2시간정도 서울역 정류장에 추위에 떨고 있었습니다.

벌벌벌벌벌벌 떨다가 겨우 하나를 잡고 방송국에 도착하니 여기가 끝이 아니라
강남쪽으로 다시 가서 지능검사를 해야한다고 하네요.
원래 방송국 차를 타고 가야하죠 그럼 그나마 편히 쉴수가 있겠지만
눈때문에 차가 못움직인다고 해서 촬영기사, 피디와 함께 지하철을 타고 겨우겨우 갔습니다.

배가 너무 고파서 밥좀 먹고 지능검사를 하자고하니 폭설로 예정보다 시간이 늦어서
그 사람들 스케줄에 맞추어야 하니 밥은 끝나고 먹고 바로 지능검사를 해야합니다..
정말 정말 미안해요.. 라고하니 별수 있습니까? 지능검사 했습니다.

추워서 자꾸 몸이 떠니 제가 커피를 부탁했는데 커피가 없고 녹차를 주시더군요.
달랑 녹차로 몸을 녹이며 지능검사와 전쟁을 했습니다.

제가 187(SD16)로 검증받은 것은 제가 20초반때 그러니까 20여년 전 일입니다.
이미 40이 훌쩍 넘긴 제가 부산에서 서울까지 긴 시간 이동을 하고
휴식도 없이 녹초기 된 상태에서 지능검사를 받았습니다.

어릴때부터 더위엔 강했지만 추위엔 약한 제가 엄마(?)도 없이
홀로 외롭게 낯선 서울공화국에 와서
인간의 가장 민감한 면일수도 있는 지능검사를
이런 상태에서 받는다는 것이 정말 난감하더군요.

아마 이렇게 지능검사를 받은 사람이 또 있을까 싶습니다.-.-
그런 상태에서 제대로 자신의 실력 발휘가 되겠습니까?
그냥 대충 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왜냐하면 열심히 하고 싶어도
정신을 집중할 에너지가 없었습니다.

특히 동작성 검사파트는 귀찮게 손으로 작업을 해야합니다.
혈당량이 떨어지고 춥고 긴장도 되고 힘이없는 상태에서 정말 하기 싫더군요.
그래서 몇몇 파트는 제가 거의 아무렇게나 대충 해버리고 말았습니다.
솔직히 나이 40에 이게 뭐하는 짓인가 싶었죠..

다행히 운이 좋아 최종 판정은 150 이상이라는 최고점이 나왔습니다.
방송촬영이 끝나고 시간이 흐르니 참 아쉽더군요.

키 177에 몸무게 고작 45키로인 전 추위에 버티는 저항력이 정상체중보다 많이 약합니다.
제가 조금만 정상컨디션 이었다면
아주 포스있게 웩슬러검사를 유치원 아이처럼 그 지능검사를 가지고 놀았을것인데
정말 아쉬움이 컸습니다.-_-;;

그렇게 테스트를 마치고 늦었지만 점심식사를 하고 뇌파지능검사를 했습니다.
다행히 음식물을 섭취하니 컨디션이 좀 돌아오더군요.
저는 첨에 그것이 다른 형식의 지능검사인줄 전혀 몰랐습니다.

이것이 지능검사인줄 알았다면 웩슬러의 아쉬움때문에 그나마 최선을 다했을 것인데
제작진들이 아무런 언급을 하지 않아서 그냥 뇌의 활동을 찍는구나..!! 해서
휴식겸 쉬는 기분으로 했습니다.

본방송이 나오고 보니 이거 뭐야..!! 싶었습니다.
최소한 이것은 지능검사이니 좀 열심히 하세요 라는 언급이라도 해주면 좋았을 것을....

저의 지능지수 187(SD16)은 그날 측정된 것이 아니고 당시에 한 것은
40대인 지금의 지능이 어느 정도인지..
대한민국에서 가장 권위있는 웩슬러검사와
레이븐스보다 더 본질적인 지능을 측정하는 뇌파지능 이렇게 두 가지로 측정한 것입니다.

제가 멘사에 입회할때 받았던 레이븐슨 검사의 제한시간은 40분입니다.
당시 저의 나이는 지금보다 한참 어렸고 머리가 팽팽 돌아 갈 때였습니다.
제가 소비한 시간은 고작 7분-8분 사이 결과는 최고점 이었습니다.

저는 동일한 40분의 시간에 멘사입회 테스트인 레이븐슨과 같은 것 다섯개를 본다는 것입니다.
한개를 가지고 40분 풀가동해도 세계 평균이 100 입니다.

제가 187(SD16)로 검증받은 검사도 레이븐스와 같은 도형추리 방식의 검사였습니다.
단지 레이븐슨 보다 더 높은 지능지수까지 나온다는 차이점이 있죠.


또 웩슬러 성인용 검사로 나온 지능지수에 대해서 대부분 잘 모르시더군요.
그래서 제가 조금더 언급을 할까 합니다.

여러분 지능검사가 동일한 수준같지만 검사문제마다 수준이 다릅니다.
이론상 평균이 100 이고 130은 100명당 2-3명꼴로 나온다지만..
학교에서 받는 어떤 지능검사는 점수가 너무 높게 나옵니다.

그런 기준이라면 도대체 누가 100 이하의 점수가 나온다는 것일까요?
한반에 150이 2-3명 나오는 검사가 도대체 무슨 의미 일까요?

실제로 웩슬러를 검사받을 때 임상심리사는 말씀하십니다.
이 검사는 당신이 알고있는 다른 지능검사에 비해서 점수가 많이 낮게 나옵니다.

인터넷에 화제가 되었던 정은표 배우의 아들 정지웅군의 아이큐가 167로 한 것을
표준편차 24로 바꾸었다라고 알고계시는 분도 있는데 그것이 아닙니다.

웩슬러 검사의 결과가 147이면 다른 지능검사의 167에 해당하는 수준이라는 의미입니다.
표준편차 때문에 지수가 달라진 것이 아닙니다.
또 표준편차 15의 147은 표준편차 24의 174-5 정도 되는 점수입니다.
저를 검사한 분이 정지웅 군을 검사한 분이고 개그맨 이경규씨도 검사한 분입니다.

물론 제가 이미 검증받은 187(sd16)을 표준편차 24로 바꾸면 230입니다.
이것을 비율지능(ratio)으로 바꾸면 230보다 더 높은 지수가 나옵니다.
지능지수에 대해서 너무 모르는 것 같아서 일일이 답변하기도 그렇고
참 난감한 경우가 많았습니다.

마지막으로요.. 우리가 흔히 높은 아이큐를 말하고 화제가 되고 하지만..
IQ의 신뢰구간은 표준편차15로 70-130 사이라고합니다.
130 이상의 고도지능은 단순히 IQ점수만으로 판정하기보다
다른 것으로 판단해야 한다는 것이 심리학자들의 보편적 견해라고합니다.
너무IQ 겉보기 점수에 연연하지 마세요.
인간의 무한한 잠재력을 어찌 한낱 테스트 시험지로 수치화 할수 있겠습니까..

거의 비슷한 내용의 질문들이 자주 반복되다 보니 여기 까페에 글을 남기면
같은 내용의 질문이 좀 줄어들지 않을까 이렇게 글을 남겨봅니다.
여러분 비슷한 질문에 대한 것을 1년 동안 반복해서 답변을 해야하는
저의 입장을 좀 생각해주세요ㅜ.ㅜ






 

 

연관 게시글
  1. [2017/04/21] 상상력과 창의력이 미래를 이끌어 갈 힘 by 로즈마리 (261) *2
  2. [2016/04/15] 공부의 신 강성태 아이큐 테스트 결과 by 로즈마리 (3896) *6
  3. [2015/06/04] 우리나라 평균 아이큐 세계1위 106 by 로즈마리 (7388) *10
  4. [2014/09/29] 아이큐 210 천재 김웅용 by 로즈마리 (10327) *5
  5. [2014/03/28] 아이큐테스트 by 로즈마리 (11897)
  6. [2013/02/27] IQ테스트 by IQ (13170)
  7. [2013/02/19] 멘사 IQ 테스트 by 로즈마리 (12880)
  8. [2013/02/03] 상위 2% 두뇌 멘사가입 테스트 by 로즈마리 (30049) *5

  • 니똥고쩐다 2011.04.23 17:19
    우와.. 아이큐 높으시네요..어떻게 그렇게 됐을까.. ㅠㅠ
  • kirukki 2011.04.27 01:17
    높은지능이 결코 축복일수는 없겠지만 기왕 타고난거라면 보다나은 세상을 위해 좋은일에 활용하셨으면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잘보고갑니다.. 저도 나이 41이지만 아직도 궁금한 나의 지적능력의 한계와 바람 아쉬움은 항상있더군요.. 사람이라면 본능같은것인지 모르겠습니다.. 귀찮은질문에 응대해주신 친절함에 미소짓고갑니다 건강하세요 (__)
  • Mr.박 2011.04.27 15:03
    40대이시네요. 웬지 더 반갑습니다.^^ 어떤 연구에 남자들의 나이대별 행복지수가 40대가 제일 낮다고 합니다.
    그래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것 같아요. 님도 건강관리 조심하시고 항상건강하세요.
  • iK 2011.09.06 14:15
    개인적으로 존경하고있습니다. 고지능에 겸손함까지.. 뭐하나 빠진데가 없으십니다.
  • 4yks 2014.06.04 17:10

    다시 보니 도움 됬어요 감하바니다..

  • ㅣ임지환 2015.06.15 15:22
    개인적으로 궁금한게 참많고 꼭대화해보고십어요
  • ... 2017.12.04 12:32

    장기두시는거 좋아하신다는데...

    저두 장기를 엄청좋아합니다

    어느 카페에서 본 글인데 천재들 일반적 특징중에

    장기를 엄청 좋아한다네요^^

  • plmoo 2017.12.10 18:15
    저도 다른 시선으로 살아가는 사람중 한명인데
    박선생님과 대화 해보고 싶습니다!
    hong_jea네이버
    회신해주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FAQ] 무료아이큐테스트 어떻게 하나요? file 로즈마리 2017.06.22 916
공지 진정한 천재는? 600 운영자 2004.08.04 803925
공지 아이큐와 표준편차와의 관계 1 file 운영자 2005.08.25 316968
공지 게시판에 글을 올릴 때 주의사항입니다. 1 운영자 2005.11.19 330310
2307 IQ 2 영후 2011.04.15 4710
» 화성인나온 박창현입니다. IQ에 대해서 언급을 좀.... 27 박창현 2011.04.15 39981
2305 테스트마다 아이큐가 일정한 이유 2 요롱이 2011.04.13 5680
2304 인지능력테스트 2 로즈마리 2011.04.12 13010
2303 진지한 고민 2 중3학생 2011.04.12 5795
2302 인지 능력 테스트 로즈마리 2011.04.10 8880
2301 아이큐 높게 나온 분들아 3 ㅋㅋㅋㅋ 2011.04.09 6382
2300 IQ 1 sciencelovek 2011.04.09 6449
2299 아이큐가.. 1 성문 2011.04.09 4808
2298 아이큐 높은건지 낮은건지 2 gg 2011.04.08 5642
2297 와 생각보다 높다 3 김떵개 2011.04.08 5920
2296 제 아이큐는 어떤가요..? 6 박지원 2011.04.08 5632
2295 궁금한게... 1 정사미 2011.04.07 3919
2294 궁금한게 다시생겻는데 3 궁금한게잇어요 2011.04.04 4888
2293 이 정도면 어떤가요? 2 정사미 2011.04.04 501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49 50 51 52 53 54 55 56 57 58 ... 207 Next
/ 207


■ Menu Categories

아이큐테스트
  수리/언어
  수리/도형
  도형(멘사유형)
  수리/언어/도형
IQ계산기
  나의등수?
  IQ해석기
  IQ변환기
커뮤니티
  IQ게시판
  설문조사
나만의 IQ
  Blog
  Facebook
  Cafe

무료아이큐테스트 Questions or Comment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