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294 추천 수 0 댓글 3
Extra Form
대학원까지 가는 사람이 IQ120-130 사이인거 같고 오히려 IQ가 170넘으면 중졸 고졸이 은근히 많다고 생각해요. 멘사 회원중 많은 사람이 생산직을 해서 IQ랑 업적은 관련 없다고 생각해요. IQ가 190인 조상현씨도 인류에 아주 특별한 업적을 남기진 않았지만 아주 똑똑하다고는 생각합니다. 쇼야노도 IQ200 넘는데 의사로 평범하게 재직중입니다. 

웩갤러에서 IQ와 업적에 대한 글을 읽다가 생각이 나서 적어요. 웩갤러들은 업적을 매우 중요시 하더군요. IQ가 아무리 높아도 업적이 없으면 IQ에 대한 신뢰성이 낮다는 비판을 자주 봤어요. 근데 전 웩갤러의 주장에 동의할 수 없습니다. IQ가 높을수록 업적을 남길 확률은 올라가지만 일정 이상 지나면 상관이 떨어진다고 생각합니다.


대신 업적을 남기면 IQ가 높다고 자랑은 할 수 있겠네요. 업적을 남긴 위인들을 살펴보면 정말 오랫동안 두뇌개발을 해서 엄청 똑똑하다고 생각해요. 아무도 생각하지 않는 발상을 만들어서 업적을 남긴 사람은 IQ가 높은건 사실이에요.

논리적으로

IQ가 높다고 업적을 남기는건 아니지만
업적을 남기면 IQ가 높다고 할 수 있겠네요.

 

 

  • 통계 2022.09.04 18:06

    1. 1996년 발족한 한국 멘사에는 약 800명의 정회원이 있다.(2015년 조사)

    아이큐 표준편차 24로 148 이상 상위 2%인 멘사 회원의 학교 성적은

     

    최상위권에 속했다는 사람이 19%( 49명/254명)
    상위권에 속했다는 사람이 47%(121명/254명)
    중하위권에 속했다는 사람이 23%(61명/254명)로 나타난다.

     

    이들 모두의 IQ는 최상위권이었지만, 학교 공부는 최상위권이 아니었다. 최상위권인 사람 19%보다 중하위권인 사람이 23%로 더 많았다.

     

    이것은 아이큐가 높으면 학교 공부를 잘한다는 믿음이 사실이 아니라는 것이다. 아이큐와 학교 공부와는 상관관계는 20%만 관련 있다는 것이다.


    2. 아이큐가 다른 아이들보다 높거나, 또래보다 뛰어난 아이들을 천재, 영재 또는 신동이라고 불린다.

     

    이들은 보통 사람과 비교하여 특별한 삶을 살까?? 이에 대한 의문점에서 2003년 한국교육개발원의 보고서에 의하면..

     

    1980년 전후로 태어난 영재 81명의 대학 진학 결과를 추적 결과
    -19.8%(16명)은 최상위권 대학 진학
    -50% 이상은 평범하고 상식적인 기대수준에 못 미쳤으며
    -12.4%(10명)은 고교 졸업 후 취업 및 대입 재수생

     

    3. 인천대 과학영재교육연구소는 98년부터 2006년까지 대학부설 과학영재교육원에서 받은 영재학생들의 진학 현황 조사에서

     

    응답자 820명 가운데

     

    KAIST 126명(15.4%)

    서울대 117명(14.3%)

    연세대 105명(12.8%)

    지방사립대 85명(10.4%)

    지방 국.공립대 46명(5.6%)

    해외유학 24명(2.9%)

    기타 인하대,성균관대,고려대,이화여대,한양대 순위로 입학

     

    계열별진학

    공학계열 335명(40.9%)

    자연계열 144명(17.6%)

    의약학계열 72명(8.8%)

    사회계열 71명(8.7%)

    인문계열 41명(5%)

     


     

    위와 같이 어릴 때 천재 영재 신동이라고 불리던 사람들이 적합한 교육과 노력을 하지 않으면 뛰어난 머리는 기대 수준 이하로 된다는 것이다.

  • 하늘 2022.09.04 18:39
    제가 느낀 바에 따르면 업적을 남긴 고지능자들은 특정분야에 대한 큰 관심으로 인해서 귀차니즘이라는 것을 극복한 사례라고 생각합니다. 실질적으로 똑똑한 사람들의 경우에는 행동으로 실천하기보다 생각을 통해서 정리하고 행동하는 경향을 많이 보이기도 하고 머리로 해결이 됐기 때문에 그 부분에 대해서 노력하지 않는 모습도 많이 보이더라구요. 실례로 몇몇 고지능자들의 주변인들은 머리는 좋은데 단순노동을 선택한 수가 다수 존재했습니다.

    뭐 고지능자에 대해서 흡연이나 음주를 싫어한다거나 머리가 좋다는 것에 만족하여 나빠지는 것에 대해서 싫어한다라는 속설이 있지만, 경험적으로는 대다수 과한음주나 흡연을 하는 경우를 보였고, 이러한 행태를 아인슈타인도 보였다고 합니다.
  • 신비 2022.09.07 16:41
    노력하지 않으면 어쩔수 없는거 같아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FAQ] 무료아이큐테스트 어떻게 하나요? 2 file 로즈마리 2017.06.22 26377
공지 진정한 천재는? 632 로즈마리 2004.08.04 833543
공지 아이큐와 표준편차와의 관계 5 file 로즈마리 2005.08.25 361659
공지 게시판에 글을 올릴 때 주의사항입니다. 6 운영자 2005.11.19 342754
4681 테스트 사이에서 큰 차이가 나타나는 경우 1 file huns 2022.09.06 170
4680 지능 과 지혜 화성인 2022.09.05 133
4679 지능과 지혜 2 EST_11 2022.09.05 101
» IQ가 지나치게 높으면 업적이랑 상관없는거 같아요 3 신비 2022.09.04 294
4677 점수의 변화 1 file 리을 2022.09.04 127
4676 다들 저보고 이상하다고 해요 6 ㅇㅅ 2022.09.03 364
4675 Nicologic MatrixB 6 file rainbow 2022.09.01 753
4674 멘사 도형 테스트 폰으로 해봤는데요 1 file ㅇㅇㅇㅇㅇ 2022.08.30 285
4673 '유동추론'에 관한 본인의 생각썰 4 화성인 2022.08.29 306
4672 초등학교 3학년인데 아이큐가 117이에요 3 file 초3 잼민이 (여자 만 9세) 2022.08.28 362
4671 머리 좋으면 호불호가 갈려요(요즘 대한민국의 느낀점) 6 file 신비 2022.08.28 364
4670 어휘력에 관한 저의 의견 6 화성인 2022.08.26 279
4669 성인 웩슬러에서 공통그림찾기를 실시하지 않는 이유가 ... 1 file 소닉좌 2022.08.26 258
4668 언어지능 낮아서 불편하네요 2 2022.08.26 258
4667 화성인님이 최근 어휘력의 중요성을 내세우시던데, 저는 ... 1 file 소닉좌 2022.08.25 190
4666 2000년대에 측정했던 IQ152 2 file 사하란 2022.08.24 378
4665 지각추론 낮다는걸 안 이후 심적고통이 심해요 3 ㅇㄷㅅㄷㄴㄷ 2022.08.23 261
4664 유형별로 아이큐 차이가 좀 있는 것 같네요ㅇㅅㅇ 3 file 찌쑤 2022.08.23 310
4663 코로나에 감염되어 보신 분들 계신가요? 4 file 하늘 2022.08.22 178
4662 지각추론은 올리는게 불가능하겠죠? 5 ㅇㅇㅇㅇㅇ 2022.08.22 298
4661 이디오크러시 2505년의 평균지능과 전세계 인구 4 호옹이 2022.08.18 203
4660 iq 삶의 질에는 도움이 안되는 것 같네요 2 file 호옹이 2022.08.18 296
4659 이거 정확한가요 2 file 호옹이 2022.08.18 271
4658 Lumosity 1주일 훈련결과 file 신비 2022.08.18 141
4657 아이큐 120대가 130 이상으로 상승하는것이 가능한 일일... 9 file ㅇㅌㅎ 2022.08.14 624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89 Next
/ 189


■ Menu Categories

아이큐테스트
  수리/언어
  수리/도형
  도형(멘사유형)
  수리/언어/도형
IQ계산기
  나의등수?
  IQ해석기
  IQ변환기
커뮤니티
  IQ게시판
  설문조사
나만의 IQ
  Blog
  Facebook
  Cafe

무료아이큐테스트 Questions or Comments :